갤러리

영국 어학연수 유럽 문화체험 8월 8일

  • 작성자 이재일
  • 작성일 2015-08-10
  • 조회수 1726


  스위스에서의 둘째날 아침은 호텔 조식으로 맛나게 먹었습니다.. 스위스 치즈와 맛난 빵.... 역시나 좋았답니다.

  청명한 날씨 속에서 Mt. Rigi 로 향했습니다. 흐린 날이 많아서 멀리 보이지 않는 날이 많다고 들었지만 오늘은 정말 시야가 좋았습니다.

  스위스 특유의 산악 기차를 타고 리기산 정상까지 오르는 길은 멀리 보이는 루체른 호수의 풍경속에서 다들 넋을 잃을 정도로 멋졌답니다.

  정상에서는 어디를 찍어도 모두 엽서의 한 장면이 되었습니다.

  산에서 내려온 후 유람선을 타고 루체른 호수를 가로지르며 또다른 풍경을 감상하면서 아이스크림도 하나씩 사서 먹었습니다.

  루체른 호수 근처 공원에서 점심을 먹은후 카펠교와 빈사의 사자상을 본 뒤에 스위스 항공을 타고 로마로 향했습니다.

  비행기가 조금 연착되어서 로마에 도착한 후에는 육개장으로 늦은 저녁을 먹고, 로마근교의 숙소에 투숙한뒤 푸욱 잠에 들었답니다...

  오늘도 사랑하는 가족꿈을 꾸며 잠이 들었습니다... ^^



첨부파일
이전글 영국 어학연수 유럽 문화체험 8월 7일
다음글 영국 어학연수 유럽 문화체험 8월 9일
댓글
정종연
종연아. 지치지 않고 잘 있는거지? 너에게 유럽은 어떤 느낌인지 궁금하다. 참! 네 선물은 가족모두의 동의하에 한국에 와서 본인이 직접 고르는것이 맞다고 의견을 모았단다. 엄마가 후보선수들은 골라놓았으니 너무 실망하지 말고 여행 잘 마치고 함께 가보자. ^^
정종연
이 좋은 여행지를 다니셔도 아이들 챙기시느라 편히 즐기시지 못하시는 선생님들 모습이 눈에 선합니다. 함께 하지 못해도 불안한 맘보다는 감사하고 설레는 맘으로 홈페이지를 방문하게 되는건 모두 선생님들 사랑을 믿기 때문일껍니다. 이제 긴 여정의 마지막 주가 시작되었네요. 아이들뿐 아니라 선생님들과 함께하는 스탭 한 분 한 분 모두 건강하시기를 기도합니다.
김민지
우리아이들이 정말 복이 많은 가 봅니다. 몇번을 가도 보기 힘들다는 경치도 맘껏 누릴 수 있었다니요^^ 모두들 행복한 시간 보내세요~♡
장혜림
오늘 하루도 멋지게 보냈구나~ 좋은 꿈 꾸고 내일도 활기찬 하루 보내기~*^^*
김준서
좀 시원해서 그런가? 준서 얼굴이 좀더 생기있어 보이는구나~~~~ ^^
김영욱
이제 정말 몇일 남지 않았네요. 많이 지칠때가 된거 같기도 합니다. 끝까지 모든 일정 차질없이 진행되도록 기도하겠습니다.
배소연
스위스 도착했군요. 동복 입고 있는걸 보니 서늘한가봅니다. 얼마 남지않은 마지막까지 철없는 아이들 잘 부탁드립니다. 아이들 소중한 기억에 교장수녀님과 선생님들의 사랑과 노고가 아름답게 쌓일것 같습니다.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 모두 건강하세요~
조윤민
어느덧 여행의 막바지구나. 피로도 쌓이고 집이 많이 그리울텐데, 피곤한 기색보다는 밝고 즐거운 친구들 모습을 보니 보기 좋단다.. 오늘 하루도 감사한 마음으로 좋은 꿈 꾸길 바래,.. 사랑한다, 우리 아들~~~
이유진
날씨 정말 좋네요. 모두 얼마안남은 여정에도 밝은모습이라 보기 좋네요^^ 남은 몇일도 즐겁게 보내고 오시길 빌께요.